본문으로 바로가기
61172204 0672020070261172204 04 0401001 6.1.15-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93654313000 1593655188000

트럼프 "마스크 대찬성"…서부극 주인공에 빗대기도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AFP연합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 = 코로나19 사태 속에서도 그간 마스크 착용을 반대해오던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당연히 마스크를 착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미 의회전문매체 더힐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폭스비즈니스 네트워크와의 인터뷰에서 "나는 마스크에 전적으로 찬성한다(all for masks)"고 말했다.

그는 "만약 내가 다른 사람들과 굉장히 가까이 있으면 당연히 마스크를 착용할 것"이라며 "그동안 나와 접촉하는 사람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기 때문에 쓸 필요가 없었던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공개적인 자리에서의 마스크 착용에 대해서도 "전혀 문제없다(no problem). 사실 마스크를 썼었고 내 모습이 좀 마음에 들기도 했다"며 서부극 주인공 론 레이저에 자신을 빗대기도 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트럼프 대통령이 이처럼 갑작스럽게 입장을 선회한 데에는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마스크 미착용 비난 여론이 거세졌기 때문으로 보인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언론에 마스크 쓴 모습을 보여줘 즐거움을 주고 싶지 않다는 등의 이유로 공개석상에서 마스크 착용을 피해온 바 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