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853458 0102020061860853458 02 0213002 6.1.20-RELEASE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592416761000 1592424472000

확진자 동선 파악 헌신 박 반장, 공공 실내놀이터 조성 김 주무관

글자크기
서울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 용산구가 상반기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으로 박성철(왼쪽·47) 역학조사반장, 김혜리(가운데·37)·유은지(오른쪽·32) 주무관을 선발했다고 17일 밝혔다.

박 반장은 지난 3월 보건의료과 역학조사관으로 임명된 후 확진자 동선과 접촉자 파악을 위해 밤낮없이 일했다. 폐쇄회로(CC)TV, 신용카드 사용내역 등을 활용했고 자가격리 기간 자택을 벗어난 외국인 주민을 전국 최초로 경찰에 고발하는 등 적극행정을 펼쳤다.

김 주무관은 어르신청소년과 소속으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조성 사업을 진행했다. 관련 조례 제정, 아동실태조사 연구용역, 시민참여 원탁토론회 등을 시행했다. 올해는 국제빌딩 주변 4구역 기부채납 시설을 활용한 공공형 실내놀이터 조성 사업을 추진 중이다. 유 자원순환과 주무관은 폐비닐·폐페트병 목요 배출제, 공공청사 폐기물 제로화사업을 담당하며 구청사의 일반 쓰레기 배출량을 5% 줄였다. 공공청사에서도 같은 사업을 진행 중이다.

이민영 기자 min@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