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601580 1112020060660601580 03 0301001 6.1.11-RELEASE 111 서울경제 59454169 false true false false 1591433755000 1591433759000 related

"재난지원금을 잡아라"...오랜만에 활짝 웃는 이불업계

글자크기

재난지원금으로 이불 장만 소비 증가세

코로나19 타격 벗고 매출 3배 대리점도

할인 기한 연장·현수막 등 소비자 모시기

서울경제


#서울에 사는 주부 김연자(가명·51)씨는 지난달 3인 가구 기준 긴급재난지원금 80만원을 체크카드로 수령했다. 침대에 누워 어디에 쓸까 고민하던 중 점점 더워지는 계절에 맞춰 이불을 바꾸기로 결심했다. 마침 집 근처 침구 매장에서는 할인 행사를 진행하고 있어 자녀 것까지 여름 이불 두 개를 통 크게 구입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극심한 침체기를 겪었던 이불 업계가 오랜만에 활기를 띠고 있다. 지난달부터 정부가 전국민에게 제공한 재난지원금 덕택이다. 대부분의 대리점에서 재난지원금을 쓸 수 있는 데다 마침 날씨가 더워져 여름 이불을 장만하려는 소비가 늘어났다는 반응이다. 이불 업계도 이런 소비 심리에 맞춰 적극적인 할인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재난지원금 소비자 모시기에 나섰다.

6일 이불 업계에 따르면 지난달 대리점 매출은 지난 3~4월에 비해 일제히 급증했다. 특히나 지난달 11일부터 신청 접수한 정부의 재난지원금의 영향이 가장 컸다. 본사 직영점은 아니더라도 대리점의 경우 재난지원금을 사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국내에 가장 많은 대리점을 보유한 이브자리 관계자는 “전체적으로 매출 변화는 정확히 집계해봐야 하지만, 한 인천 지역 대리점의 경우는 4월 대비 5월 매출이 3배가 뛰기도 했다”면서 “대리점 현장에서 확실히 재난지원금 지급 이후 늘어난 구매 고객을 체감하고 있다”고 말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에 발맞춰 손님 모시기 마케팅도 활발하다. 본사 차원에 할인 이벤트와 함께 각 대리점에 ‘재난지원금 사용 안내’ 포스터나 현수막을 제작을 지원하기도 했다.

이브자리는 5월 가족 구성원 맞춤으로 ‘가정의 달 선물특별전’을 열고 특별 할인가 이벤트를 진행했다. 시원하게 덮을 수 있는 여름 이불 세트를 발 빠르게 선보였다. 물론 이불뿐만 아니라 ‘신의사추천베개 어깨용’이나 ‘아동용 항균 안심 바디베개’, 반려동물용 ‘라이젤토퍼’ 등으로 라인업을 넓혔다.

알레르망은 지난달 ‘22주년 고객초대전’의 반응이 좋아 이벤트를 오는 7일까지 일주일 연장했다. 여름 인견 제품과 사계절 이불, 베딩 세트, 구스차렵 등의 제품을 전국 알레르망 대리점 매장에서 최대 50% 할인 중이다.

세사리빙도 지난달 ‘땡큐(Thank U)’ 특가전에 이어 이번 달에도 기능성침구 ‘국민응원 특가전’을 진행한다. 고밀도 기능성 소재 ‘웰로쉬’로 만든 ‘티파니 차렵이불’ 등을 30~50% 할인한다. 세사리빙 관계자는 “대리점들이 매출 회복세를 이어갈 수 있도록 본사에서도 적극적인 마케팅과 이벤트를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재명기자 nowlight@sedaily.com

서울경제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