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600671 0672020060660600671 02 0202001 6.1.11-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91428125000 1591428186000 related

경찰, "조국, 슬럼프 겪던 여배우 도왔다" 주장한 유튜버 檢 송치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서울 강남경찰서 전경./아시아투데이DB



아시아투데이 김현구 기자 = 지난해 유튜브를 통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한 여배우를 밀어줬다’고 주장했다가 조 전 장관으로부터 고소당한 유튜버가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유튜버 김용호씨를 검찰에 불구속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고 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연예부 기자 출신인 김씨는 지난해 8월25일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에 ‘조국이 밀어준 여배우는 누구’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해당 영상에서 김씨는 “슬럼프를 겪던 한 여배우가 갑자기 다수의 작품과 광고에 출연했다”며 “이를 조 전 장관이 도왔다”고 주장했다.

조 전 장관은 이 주장이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이라며 김씨를 고소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