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34000 0102020060360534000 04 0401001 6.1.11-RELEASE 10 서울신문 59291753 false true true false 1591167386000 1591170973000

[월드피플+] 코로나19 손씻기 기계로 대통령상 받은 케냐 9살 소년

글자크기
[서울신문 나우뉴스]

서울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케냐의 한 작은 마을에 사는 9살 소년이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손씻기 기계를 만들어 자국의 대통령상을 받았다.

지난 2일(현지시간) 영국 BBC 등 해외언론은 케냐 분고마의 한 작은 마을에 사는 스티븐 와무코타(9)가 코로나19를 예방하는 손씻기 기계를 만들어 대통령상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서울신문

언론에 공개된 소년의 손씻기 기계는 한편으로는 허술해보이지만 9살 소년이 스스로 개발했다는 점을 고려하면 칭찬받을 만 하다. 특히 이 기계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필수적인 손씻기 용도라는 점을 고려하면 더욱 그렇다. 실제 소년의 손씻기 기계는 접촉을 피하기 위해 발로 패달을 작동해 세정제와 물을 내려 코로나19에 대한 기본적인 상식이 있음을 확인할 수 있다.

스티븐은 "나무로 만든 이 기계로 대통령상까지 받게 돼 너무나 행복하다"면서 "TV를 통해 코로나 바이러스를 예방하는 방법을 배워 이 기계를 만들 아이디어가 떠올랐다"고 밝혔다.
서울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현재 케냐의 코로나19 확진자수는 2000명 이상이며 이중 69명이 사망해 다른 나라에 비해 심각한 상황은 아니다. 소년이 사는 마을 역시 현재까지 코로나19 확진자가 없으나 발생할 수 있는 상황을 미리 예상해 만들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스티븐의 부친인 제임스는 "창틀을 만들기 위해 나무를 사왔는데 어느날 퇴근 후 돌아오니 아들이 이 기계를 만들었다"면서 "전체적인 설계와 제작은 아들이 했다"며 자랑스러워 했다.

현지언론은 스티븐은 대통령상을 받은 총 68명 중 1명이며 장차 엔지니어가 꿈으로, 해당 주지사가 장학금 지급을 약속했다고 전했다.

박종익 기자 pji@seoul.co.kr



    ▶ 재미있는 세상[ 나우뉴스]

    ▶ [ 페이스북]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