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69313 0142020060160469313 08 0801001 6.1.11-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60001327 false true true false 1590977157000 1590977184000

한국화웨이, CSO로 이준호 전 네이버 CISO 영입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한국화웨이는 이준호 네이버 전 CISO를 최고정보보안책임자(CSO)로 영입했다고 1일 밝혔다.

파이낸셜뉴스

이준호 한국화웨이 CSO. 한국화웨이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 CSO는 인터넷포털 다음의 CIO와 네이버의 CISO를 거치면서 국내 인터넷기업의 IT와 정보보안 업무를 두루 섭렵했으며 인증보안 분야 핀테크 스타트업 센스톤의 공동대표를 역임했다.

이 CSO는 국내 1세대 CISO로 정보보호 분야에서의 선도적인 업무경험과 활동으로 국내외 보안 분야에서 인정받고 있는 전문가다. 그는 여러 정보보호 관련 단체의 임원 및 관련 정부기관의 전문위원으로 왕성한 활동을 했다.

이 CSO는 활동을 바탕으로 2014년 (ISC)⊃2; 가 선정한 Asia Pacific ISLA고위정보보안전문가, 제13회 정보보호 대상에서 올해의 CISO상을 수상하고 2016년 한국CIO포럼에서 올해의 CISO로 선정된 바 있다.

이 CSO는 "화웨이는 그 어떤 글로벌 기업보다 많은 보안 투자를 해왔으며 글로벌 표준에 따라 운영되고 있는 기업"이라며 "한국화웨이의 최고정보보안책임자로서 화웨이와 국내 ICT 산업의 정보보안 협력과 상생을 위한 역할을 충실히 이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syj@fnnews.com 서영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