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16986 0432020052960416986 02 0201001 6.1.12-RELEASE 43 SBS 57858643 true true true false 1590686438000 1590718702000 related

강사 · 학생 잇따라 확진…전국 800여 곳 원격 수업 전환

글자크기
<앵커>

여기저기서 추가 확진자가 계속 나오면서 어제(28일)도 학교에 가지 못한 학생들이 많았습니다. 전국에서 800곳 넘는 학교와 유치원이 문을 열지 못하고, 다시 원격 수업으로 돌아갔습니다.

안상우 기자입니다.

<기자>

학원 문이 굳게 닫혔습니다.

이 학원에 근무하는 20대 강사와 학생 2명이 어제 잇따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주변 학교 4곳은 즉시 등교 수업을 중단하고 학생들을 귀가시켰습니다.

[인근 학교 관계자 : 초등학생 내지는 중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학원이거든요. (인근) 중학생 같은 경우는 그 선생님 강의를 들었을 개연성이 아주 높은 거죠.]

그제 중학교 1학년생 확진자가 나온 서울 신도림중학교도 등교 수업 시작 하루 만에 원격 수업으로 전환했습니다.

이렇게 쿠팡 물류센터와 관련되거나 감염 경로를 알 수 없는 지역사회 감염이 확산하면서 어제 전국의 838개 학교와 유치원이 등교 수업을 포기했습니다.

하루 만에 270여 곳이나 더 늘어난 겁니다.

가정학습이나 등교 후 의심증상, 기저질환 등으로 등교하지 않는 학생·원생도 25만여 명이나 됩니다.

학부모들의 불안이 커지자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어제 수도권 교육감들과 긴급회의를 열고 상황을 점검했습니다.

남은 초중고생의 순차 등교를 예정대로 진행하되, 학교별로 상황에 따라 탄력적 대응을 한다는 방침을 재확인했습니다.
안상우 기자(asw@sbs.co.kr)

▶ '친절한 애리씨' 권애리 기자의 '친절한 경제'
▶ '스트롱 윤' 강경윤 기자의 '차에타봐X비밀연예'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