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349497 0512020052660349497 04 0401001 6.1.11-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90477064000 1590477961000

"문재인 구속" 백악관 청원에 "한심하고 창피하다"

글자크기
뉴스1

미국 백악관 청원 사이트에 “문재인 대통령을 구속해야 한다”는 글이 올라와©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최종일 기자 = 미국 백악관 청원 사이트에 “문재인 대통령을 구속해야 한다”는 글이 올라와 눈살을 찌푸리게 한다. 청원은 10만명 이상의 동의를 받아 백악관의 답변을 들을 수 있게 됐다.

백악관 청원 사이트 ‘위 더 피플(WE the PEOPLE)’에는 지난달 23일 ‘미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퍼뜨리고 한미 동맹을 위협하는 문재인을 기소하고 체포하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이 청원에는 26일 오후 3시 기준 11만5422명이 동의했다.

백악관 청원 사이트는 게시 한달 내에 10만명 이상의 동의를 받으면 백악관 측의 공식 답변을 얻을 수 있도록 돼 있다. 따라서 이 청원 역시 60일 내 백악관의 대답을 들을 수 있게 됐다.

청원인은 백악관에 올린 글에서 문 대통령은 미국에 차이나바이러스를 퍼뜨려 미국인들을 대학살하는 범죄를 저질렀다고 청원 이유를 들었다.

또 문 대통령은 극동 지역에서 미국의 첫번째 혈맹인 한국의 국가 주권을 불법 찬탈함으로써 한미 동맹을 위태롭게 하는 범죄를 저질렀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북한 및 중국과 결탁해 인도태평양에서의 역내 안보를 영구히 붕괴시켰다고 주장했다.

이 글은 보수 성향의 유튜브 채널 '태평TV' 운영자가 올린 것으로 파악됐다.

백악관 청원 글에 대해 누리꾼들은 대체로 '진짜 창피하다' '우리나라 민주국가 맞네' '한심하고 내가 부끄럽다' '미국이 조국인가' 등의 반응을 보였다.
allday33@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