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323076 0432020040759323076 01 0101001 6.1.7-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6223963000 1586224318000 related

미래한국당 '호남행' 열차 탑승…배웅 나온 황교안 "통합의 총선"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래통합당의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이 보수당 열세 지역인 호남권 선거운동을 위해 광주와 전북으로 향했습니다.

미래한국당 원유철 대표과 정운천 당 국민통합단장, 염동열 사무총장과 비례대표 후보들은 오늘(7일) 오전 서울 용산역에서 KTX를 타고 광주로 출발했습니다.

미래한국당은 이 기차를 '호남행 국민통합열차'라고 이름 붙였습니다.

통합당 황교안 대표는 환송을 나온 자리에서 "통합당이 정치적 대통합은 이뤘지만, 사회통합, 지역통합, 국민통합이 필요하다"며 "분열의 정치를 끝내고 통합의 정치가 돼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원유철 대표는 "우리 '국민통합열차'는 지역주의를 극복하고 대한민국의 새 비전과 희망을 만들어내는 열차가 될 것"이라고 화답했습니다.

원 대표는 당의 비례대표 후보 순번 20번 안쪽에 정운천·이종성·조수진·전주혜·이용 후보 등 호남 출신이 5명이라며 "황 대표가 훌륭한 분들을 영입했다. 새 정치 시대를 열어갈 준비를 해놓으신 점에 감사하다"고 언급하기도 했습니다.

미래한국당은 오전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참석한 뒤 광주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신세계백화점 광주점 앞에서 거리 유세를 이어갑니다.

오후에는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 익산역 광장 앞 거리 유세가 예정됐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박상진 기자(njin@sbs.co.kr)

▶ '선거방송의 명가' SBS 국민의 선택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