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74899 0042020040559274899 02 0208002 6.1.7-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86042338000 1586042538000 related

[날씨] 식목일·한식 꽃샘추위...강원 한파주의보

글자크기
■ 진행 : 최명신 앵커, 박서경 앵커
■ 출연 : 유다현 기상 캐스터

[앵커]
식목일이자 한식인 오늘 아침, 꽃샘추위가 찾아왔습니다.

강원 일부에는 한파주의보도 내려졌다고 하는데요.

자세한 날씨 기상팀 유다현 캐스터와 알아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오늘 아침 많이 추웠어요. 기온이 얼마나 내려갔나요?

[캐스터]
오늘 아침은 다시 겨울이 온 것 같았습니다. 바람까지 불어서 체감온도를 끌어 내렸는데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내려오면서 곳곳에서 영하권 추위를 보였습니다.

오늘 전국에서 가장 추웠던 곳은 전북 무주군 설천면이었는데, 이 곳의 기온이 영하 9.9도까지 내려갔고요.

한파주의보가 내려진 강원도는 대관령 영하 9.2도, 충북 제천 영하 4.5도, 파주 영하 3.8도 등 내륙 곳곳에서 영하권이었습니다.

서울 기온도 1.9도로 어제보다 5도가량 낮았는데요.

추웠던 아침과 달리 낮에는 기온이 크게 오릅니다.

낮 기온 서울과 부산 15도, 대전과 대구 16도로 어제와 비슷하거나 남부 지방은 어제보다 2~4도가량 낮을 것으로 보입니다.

낮에는 꽤 따뜻하지만, 밤이 되면 아침만큼 추워집니다. 너무 얇은 옷은 피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앵커]
어제는 황사 때문에 대기 질이 안 좋았는데, 오늘은 어떤가요?

[캐스터]
불청객 황사가 찾아왔던 어제와 달리 오늘은 깨끗한 공기질을 회복했습니다.

북서쪽에서 불어오는 바람이 먼지도 밀어냈기 때문인데요.

오늘 전국에서 파란 하늘 볼 수 있겠고요. 미세먼지 농도도 전국이 '보통' 수준으로 양호하겠습니다.

다만 날이 건조한 데다 바람까지 강해 화재 위험이 높습니다.

현재 전국 대부분 지방에 건조특보가 내려져 있고요.

특히 서울 경기와 경북 경산, 성주, 대구광역시는 건조경보가 발효 중입니다.

강원도 등 곳곳에서 산불이 일어나고 있는데요.

4월은 1년 중 가장 건조하고요. 바람도 가장 강한 시기입니다.

작은 불씨가 큰 불로 커질 수 있는 만큼, 불 조심 또 조심 해주시기 바랍니다.

[앵커]
마지막으로 이번 주 날씨 전망은 어떻습니까?

[캐스터]
일단 내일 아침도 오늘만큼 춥겠습니다. 월요일 출근길은 옷차림 든든히 해주셔야겠는데요.

자세한 이번 주 날씨 전망 알아볼까요?

보통 이맘 때 서울 아침 기온이 7도, 낮 기온은 17도 선인데요.

내일 서울 아침 기온이 3도로 오늘과 비슷해 춥겠지만, 내일 낮부터는 다시 완연한 봄 날씨를 되찾겠습니다.

이번 주 내내 이맘 때 수준의 초봄 날씨를 보이겠는데요.

다만, 계속해서 불 조심 하셔야겠습니다. 뚜렷한 비 소식이 없어서 대기는 점점 더 건조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앵커]
지금까지 기상팀 유다현 캐스터와 날씨 전망 알 아봤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24시간 코로나19 실시간 LIVE
▶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기사 모음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