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72189 0432020040459272189 04 0401001 6.1.8-RELEASE 43 SBS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85986654000 1585986726000

트럼프 기업도 코로나19에 1천500명 해고

글자크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충격으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소유의 기업도 미국과 캐나다에서 직원 1천500명을 해고했다고 워싱턴포스트(WP)와 더힐이 현지 시간으로 3일 보도했습니다.

해고된 1천500명에는 자금 부족 등에 따른 일시 해고(furlough)도 포함됐습니다.

트럼프 대통령 가족 기업인 '트럼프 그룹'(Trump Organization) 산하의 밴쿠버 소재 호텔에선 200여 명이 한꺼번에 해고당했으며 시카고 호텔에선 전 직원의 3분의 2가 하루아침에 일자리를 잃었습니다.

이를 포함해 뉴욕과 워싱턴DC, 마이애미, 라스베이거스, 호놀룰루 등에 있는 트럼프 호텔에서 해고돼 일자리를 잃은 직원이 총 1천500여 명에 달합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다수의 호텔과 리조트를 소유 중이며 이 중 17곳이 코로나19로 이미 지난달 중순부터 운영을 중단했습니다.

여전히 문을 연 곳도 적은 수의 직원만으로 운영 중입니다.

문을 닫은 17개 시설이 매일 트럼프 대통령에게 가져다준 수익은 65만 달러(약 8억 원)였습니다.

트럼프 그룹은 플로리다 팜비치 카운티 소재 트럼프 인터내셔널 골프 클럽 웨스트 팜비치에 대한 공공부지 이용료 5만 4천534달러(6천740만 원)도 납부 만기였던 지난 1일 카운티에 내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대해 트럼프 그룹은 "벌금 없이 납부할 수 있는 기간이 오는 10일까지이며 카운티 측이 여러 임대 건에 대한 최종적인 정책이 정해질 때까지 납부하지 말라고 안내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윤영현 기자(yoon@sbs.co.kr)

▶ '선거방송의 명가' SBS 국민의 선택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