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43471 1112020040359243471 02 0201001 6.1.8-RELEASE 111 서울경제 58359492 false true true false 1585845076000 1585845081000 related

"의정부성모병원 코로나19 확진사례 또 있다, 사망 환자가 처음 아냐"

글자크기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발병지인 의정부성모병원에서 첫 확진 판정을 받고 사망한 환자 이전에 병원 내 코로나19 확진 사례가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2일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은 충북 오송 질병관리본부에서 열린 정례 브리핑에서 “의정부성모병원에서 확진된 양주 베스트케어 요양원 75세 남성에 앞서 (의정부성모병원에) 또 다른 확진 사례들을 찾아냈다”며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권 부본부장은 “사망한 75세 남성이 (의정부성모병원 내) ‘초발환자’(감염병을 퍼뜨린 첫 환자)로 보기 어려운 상황이고, 다른 경로를 통해 해당 의료기관에 전파돼 있던 것으로 파악한다”며 “의정부성모병원 내 코로나19가 발생하고 있을 당시 입원한 환자 중에서 다른 의료기관으로 전원되거나 퇴원한 환자에 대해서 일제히 추적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경기 양주시 베스트케어요양원에서 지내던 75세 남성 A씨는 폐렴이 악화해 의정부성모병원으로 옮겨진 뒤 지난달 2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약 4시간 만인 다음날 오전 1시께 숨졌다.

이후 의정부성모병원에서는 현재까지 22명의 확진자가 확인됐다. 경기 양주시는 지난 1일 베스트케어요양원 종사자와 입소자 139명을 전수 검사한 결과 모두 음성으로 나왔다고 밝힌 바 있다.
/조예리기자 sharp@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