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30902 0092020040259230902 02 0201001 6.1.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805140000 1585805189000 related

서울대도 온라인 강의 연장…"1학기 말까지 지속할 수도"

글자크기

이론 위주, 대면 전환 결정 때까지 유지

실습 등 수업, '사회적 거리' 완화 때까지

"구체적인 방법론은 학내 공지할 예정"

뉴시스

[서울=뉴시스] 이창환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주요 대학들이 비대면 수업(온라인 강의) 연장을 검토하는 가운데, 서울대학교도 당분간 온라인 강의를 유지하기로 했다.

2일 서울대는 "코로나19의 세계적 유행으로 국내에서도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이 유지됨에 따라 비대면 수업 실시 기간 연장이 불가피하게 됐다"며, "이론 위주 수업의 경우 별도로 대면 전환이 결정될 때까지 비대면 수업을 유지하고, 실험·실습·실기를 포함한 수업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되는 시점에 맞춰 제한·단계적으로 대면 수업 전환을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론 수업은 상황에 따라 학기 말까지 지속될 가능성이 있고, 실험·실습·실기를 포함한 수업의 경우 시수 확보를 위해 추가로 오는 7월24일까지 보충수업 기간을 활용할 수 있다고 학교 측은 설명했다.

또 1학기 중간고사는 비대면 방식으로 시기와 방법 등 강의자 재량에 따라 실시가 가능하며, 기말고사는 학칙상 반드시 치러지겠지만 대면·비대면 여부는 추후 상황에 따라 정해진다는 게 학교의 설명이다.

서울대는 1학기 학습 환경이 크게 다를 수 있다는 점을 고려, 등급제 성적평가는 절대평가를 실시하도록 권고하기로 했다.

서울대 관계자는 "추후 상황을 정확히 모르기 때문에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는 것"이라며 "다양한 학과가 있다 보니 구체적인 방법론은 추후에 마련해서 학내에 공지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당초 서울대는 오는 12일까지 온라인 강의를 하기로 한 바 있다.

한편 이화여대는 최근 1학기 강의를 모두 온라인으로 실시한다고 밝혔으며, 중앙대는 온라인 강의를 오는 5월9까지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고려대와 연세대도 각각 오는 5월2일, 12일까지 온라인 강의를 연장한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leech@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