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11035 0092020040159211035 07 0701001 6.1.8-RELEASE 9 뉴시스 56424609 false true false false 1585736011000 1585736029000

박은태·박강현, 뮤지컬 '모차르트!' 10주년 공연 합류

글자크기
뉴시스

[서울=뉴시스] 박은태. (사진 = EMK뮤지컬컴퍼니 제공) 2020.04.01. realpaper7@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뮤지컬스타 박은태와 박강현이 뮤지컬 '모차르트!' 10주년 공연에 합류한다.

1일 공연제작사 EMK뮤지컬컴퍼니에 따르면 박은태와 박강현은 10주년을 맞아 오는 6월 11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여섯 번째 시즌을 개막하는 이 작품의 타이틀로 캐스팅됐다.

'모차르트!'는 '뮤지컬계 콤비'로 40여년간 호흡을 맞춘 극작가 미하엘 쿤체와 작곡가 실베스터 르베이가 협업했다. 1999년 오스트리아 비엔나 초연 이후 독일, 스웨덴, 일본, 헝가리 등 세계 9개국에서 2200회 이상 공연했다. 한국에서는 2010년 초연, 흥행을 해왔다.

찢어진 청바지와 붉은색 재킷을 입은 모차르트를 시대의 반항아, 록스타로 그려 호평 받았다. 이번 10주년 공연을 예고하면서 앞서 이 작품 초연을 통해 뮤지컬배우로 데뷔한 김준수의 캐스팅 소식을 먼저 알렸다.

박은태 역시 '모차르트!' 초연 배우로 이번에 통산 5번째로 모차르트를 맡는다. 박강현은 이번에 처음으로 모차르트 역에 낙점됐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박강현. (사진 = EMK뮤지컬컴퍼니 제공) 2020.04.01. realpaper7@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모차르트의 아내로 자유분방하고 매력적인 콘스탄체 베버 역에는 김소향, 김연지, 해나가 캐스팅됐다. 모차르트를 신이 자신에게 내린 숙제라 여기며 그를 속박하려 하는 콜로레도 대주교는 민영기, 손준호가 나눠 맡는다.

모차르트에게 자유와 성공의 기회를 열어주는 귀족, 후원자 발트슈테텐 남작부인은 신영숙과 김소현이 번갈아 연기한다. 8월9일까지.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