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81584 0722020033159181584 01 0101001 6.1.11-RELEASE 72 JTBC 0 true true true false 1585658820000 1585661055000 related

[팩트체크] "우리 교민용 전세기로 중국인 태워왔다"?

글자크기


[앵커]

온라인에 "우리 교민 귀국용 전세기에 대부분 중국인이 탔다"는 글과 사진이 퍼졌습니다. "국민들이 속았다" "다른 교민 전세기들도 의심스럽다" 이런 얘기까지 나왔는데, 사실인지 확인했습니다.

[앵커]

이가혁 기자 나왔습니다. 우리 교민용 전세기로 중국인을 태워 왔다는 게 좀 의아한데, 이런 얘기가 왜 나왔습니까?

[기자]

온라인에서 지난 28일 오후부터 퍼지기 시작한 내용입니다.

보시면 이런 내용인데요. "우리 교민 위해서 힘들게 띄운 전세기에, 한국인 5명 빼고 나머지 다 중국인"이라면서 이렇게 보호복을 입은 기내 상황을 찍은 사진까지 퍼졌습니다.

찾아보니까 더 구체적인 내용은 한 극우 커뮤니티에서 발견됩니다.

'언론에서 교민 수송을 위해 임시 항공편을 투입한다고 하지 않냐?', '그런데 3월 28일 런던에서 인천 오는 아시아나 임시 항공편 승객 대부분 중국인이었다' 이런 글입니다.

'실제 승무원에게 들은 내용이다, 이게 팩트다'라고 댓글에서 강조하기도 했습니다.

[앵커]

여기에 나온 그 비행기 실체는 뭡니까? 실제로 운항을 한 비행기입니까?

[기자]

우선 온라인에 글이 언급된 비행편, 확인해 보니까 실제 있는 비행편입니다.

28일 런던을 출발해서 29일 오전 인천에 도착한 아시아나 5223편인데, 실제 운항한 사실이 있습니다.

중국인 탑승자가 대부분이었던 것도 맞습니다.

그럼 이거 정체가 뭐냐, 아시아나 측에 확인했습니다.

이 해당 비행기는 중국 우한이나 이란, 페루 그리고 지금 이탈리아에 간 우리 교민 수송용 정부 전세기가 아닙니다.

중국의 민간 여행사의 요청으로 마련된 전세기였습니다.

원래 지금 상황을 좀 보시면 런던-인천 아시아나항공편은 주 5회 운항이 됐었는데, 코로나19 여파로 여객 수요 자체가 줄어서 정기 운항 자체도 중단된 상태입니다.

다만 아시아나는 3월 마지막 주와 4월 첫째 주 26일과 2일 이렇게 주 1회 정도는 임시편을 편성했습니다.

그리고 이건 특정 단체의 전세기가 아니기 때문에 우리 교민, 또 외국인 누구나 표를 살 수가 있습니다.

지금 온라인에 퍼진 28일 임시 항공편 이 가운데, 이건 또 이와 별개입니다.

중국 민간 여행사가 중국 손님을 모집해서 운항하게 된 전세기입니다.

극히 일부 남은 좌석만 한국인과 다른 외국인에게 판매됐다는 게 아시아나 설명입니다.

그러니까 원래 계획에 없던 건데, 중국인들이 전세는 임시편이니까 중국민들이 많이 탄 게 당연한 겁니다.

[앵커]

그러니까 중국 여행사가 아시아나하고 계약을 해서 마련한 민간 전세기다라는 건데, 그러면 거기에 탔던 중국인들이 우리나라로 다 입국해서 들어온 건 맞는 얘기입니까?

[기자]

아닙니다. 아시아나 측은 처음부터 중국 민간 여행사가 런던에서 인천을 거쳐서 중국 본토로 이동하는 승객을 위해서 계획한 전세기라고 설명했습니다.

실제 이 비행기가 인천에 도착한 후에 4시간 뒤에 상하이로 떠나는 아시아나 항공으로 갈아탄 승객이 대부분이었고요.

또 이밖에 심양 등 이날 중국 본토 연결편으로 갈아탔습니다.

[앵커]

그런데 이런 주장들이 결국에는 우리나라로 코로나 무상치료 받으러 온 거다, 이런 주장으로까지 이어지던데 이것도 사실이라고 보기 어려운 거죠?

[기자]

그렇게 보기 어렵습니다. 앞서 보신 것처럼 우리 교민의 전세기도 아니고요.

여기 탄 중국 승객은 실제 우리나라로 입국한 사람들도 아니었죠.

또 현재 입국자 현황은 중대본이 공식 발표하거나 언론이 취재해서 보도하고 있습니다.

질병관리본부 통계에 따르면 이 아시아나 항공편이 도착한 29일 외국에서 우리나라로 들어온 입국자는 총 7282명입니다.

이 가운데 외국인, 이 주황색 부분 28% 수준인 2000여 명 수준입니다.

이 중에서도 중국인 입국자는 법무부의 1차 통계에 따르면 500여 명 수준입니다.

해당 비행기가 도착한 29일 이후에 해외 유입 확진자 중 외국인은 4명입니다.

[앵커]

잘 들었습니다. 팩트체크 이가혁 기자였습니다.

이가혁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