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80152 0092020033159180152 02 0213001 6.1.8-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649104000 1585649125000 popular

대구시, '권 시장 비난 댓글' 수사 의뢰 고민

글자크기

경찰 "시 공식적인 고소·고발 있으면 수사 착수"

뉴시스

한 지상파 방송사 기사에 권영진 대구시장을 비난하는 댓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구=뉴시스] 박준 기자 = 대구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기사에 권영진 시장을 비방하는 댓글이 무더기로 달리자 경찰에 공식적인 수사를 의뢰할 것을 고민하고 있다고 31일 밝혔다.

이에 대구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시로부터 정식적인 고소·고발이 접수되면 수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특히 시는 누군가 자동입력 반복 프로그램인 매크로 등으로 댓글을 조작해 권 시장을 음해하려 하는 것이 아니냐고 의심하고 있다.

전날 한 지상파 방송사의 '재확진 김포 일가족, 재감염보다 재활성화 가능성' 기사가 포털 사이트에 노출됐다.

이 기사는 코로나19와 관련된 기사이긴 하지만 대구지역과는 아무런 관련이 없다.

뉴시스

한 지상파 방송사 기사에 권영진 대구시장을 비난하는 댓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 기사 댓글에 "누워서 쇼하지 말고 이런 거나 관리 잘해라', '그만 자고 일어나라. 돈 싸들고 잠만 자지 마라', '무능에 극치를 달린다' 등 권 시장을 비하하는 댓글이 달렸다.

시 관계자는 "지금까지 코로나19 방역에 집중하기 위해 권 시장과 시에 대한 비난 댓글에 대응하지 않았다"며 "하지만 권 시장을 대상으로 한 공격이 도를 지나친 것 같아 명예훼손 혐의가 있다고 보고 경찰에 수사를 의뢰할 지를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대구경찰청 손재우 사이버수사대장은 "오늘 시로부터 이 댓글에 대한 수사가 가능한지 여부를 물어 왔다"며 "포털 사이트 측에 비난 댓글이 달린 경위에 대해 확인 후 본격적인 수사 여부를 결정할 것이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