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403245 0432019032651403245 01 0101001 6.1.8-RELEASE 43 SBS 44529548 true false false false 1553552243000 1553552289000 popular

민주 "떳떳하다면 수사 자청" vs 한국 "드루킹 재특검"

글자크기

<앵커>

이렇게 박근혜 정부 청와대까지 재수사 대상에 포함되면서 정치권에서 민주당과 한국당은 정면충돌 상황입니다. 민주당은 이번 사건을 '김학의 게이트'로 규정하고, 당시 법무장관이던 황교안 한국당 대표를 정조준했습니다. 한국당은 드루킹 재특검을 같이 하자며 맞불을 놨습니다.

이호건 기자입니다.

<기자>

민주당은 이번 사건을 '김학의 게이트'로 명명했습니다.

당시 청와대가 경찰 수사에 외압을 가했단 의혹이 나온 만큼 명백한 권력형 비리라면서 당시 법무장관 한국당 황교안 대표를 정조준했습니다.

[홍영표/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황교안 대표는) 스스로가 떳떳하다면 수사를 자청해야 하는 것이 우선입니다.]

공수처법 추진과 특검 요구가 상충할 수 있단 판단 때문인지, 정부 여당은 당내 진상규명 특위를 구성하겠다며 특검 도입에는 신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오히려 한국당이 먼저 특검을 요구하며 맞불을 놨습니다.

다만 드루킹 재특검을 비롯해 모든 의혹 사건을 같이 조사하자고 했습니다.

[나경원/자유한국당 원내대표 : 김학의 특검을 제안합니다. 또 김학의 특검과 우리가 그 대신 맞바꿔서 '드루킹' 특검해줄 것을 제안합니다.]

특검이 요구한다면 황교안 대표도 조사받기로 했다며, 드루킹 댓글조작 사건과 청와대 연루 의혹을 밝혀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민주당은 황교안 대표를 정조준하고 한국당은 청와대를 겨냥하고 나서면서, 다른 모든 정국 현안이 김학의 사건 정면충돌로 빨려드는 양상입니다.

▶[핫이슈] '승리·정준영 카톡방' 전방위 수사
▶[핫이슈] 김학의·장자연 사건
▶네이버 메인에서 SBS뉴스 구독하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