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19571 0112020022758419571 02 0203001 6.1.2-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87363000 1582788020000 신천지 교주 이만희 고발 검찰 수원지검 2002271931 related

횡령 들키자 "대구 신천지 방문"…철없는 20대 구속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정한결 기자]

머니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구 신천지 집회에 참석했다"고 허위주장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20대 남성이 구속됐다.

27일 경기 용인동부경찰서는 대구 신천지를 다녀왔다고 주장해 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진을 받은 20대 남성 A씨을 위계공무집행방해, 감염병예방법 위반, 횡령 등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지난 21일 용인보건소를 찾아 "최근 대구 신천지 교회 집회에 참석했다"고 주장하면서 의심증상이 보인다며 검진을 요구했다. 검진 결과는 음성으로 나타났지만 보건소 측은 일단 자가격리를 권고했다.

그러나 그는 통상적인 활동을 재개했고, 지난 23일 그가 취업 첫 날 회삿돈을 횡령한 혐의로 경찰의 조사를 받으면서 이번 사건의 전말이 드러났다.

그는 경찰에 "유튜브 등을 보다가 장난 삼아 조사 받았다"며 거짓으로 조사를 받았음을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사건은 코로나19 사태가 시작된 이래 감염병예방법·공무집행방해 등으로 구속된 첫 사례다.

앞서 메르스 사태 때는 전남 영광에 거주하던 한 남성이 감염이 의심된다며 허위신고를 했다가 휴대전화 위치추적으로 검거돼 구속됐다. 결국 법원은 그에게 벌금 1000만원을 선고한 바 있다.

정한결 기자 hanj@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