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33996 0512020021958233996 02 0213003 6.1.1-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82114655000 1582114662000 거짓 신천지 대응 2002200801 related

"과천 신천지 신도 6명, 대구교회 예배 참석"…교회건물 폐쇄

글자크기

김종천 시장 “과천시민 여부는 확인 안돼”

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나는 가운데 19일 대구 남구 대명동의 한 목욕탕에는 신종 코로나 확산 여파로 신천지 대구교회 방문자의 입장을 금지한다는 현수막이 걸렸다. © News1 공정식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과천=뉴스1) 조정훈 기자 = 하루새 18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대구·경북지역 환자 중 10명이 신천지 대구교회에 다닌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신천지 교회가 소재한 경기 과천시도 대책 마련에 부심하고 있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19일 자신의 SNS를 통해 “대구에서 발생한 코로나19의 31번째(61세 여성, 대구) 확진자가 (대구)신천지교회 신도로 확인됐다”며 시민들에게 소식을 알렸다.

이어 “과천 소재 신천지교회에 대한 대응 방안을 점검한 결과 과천 신천지교회 신도 중 대구교회 참석자는 2월 9일 5명, 2월 16일 1명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또 “과천 신천지교회 신도가 과천시민인지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며 “과천시내 신천지 교회 이용 시설을 잠정폐쇄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신천지 측은 31번 확진자가 확인된 지난 18일부터 교단 내 전국 모든 교회에서의 예배를 잠정 중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과천 소재 신천지 총회본부는 잠정적으로 문을 닫은 상태다.

김 시장은 “신천지 측에 희석용 살균제 650ℓ 2통, 분무용 살균제 500㎖ 5개를 지원하고 분무기 1대를 대여했다”며 “관내로 감염병이 전파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jjhjip@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