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09549 0412019101055509549 02 0213001 6.0.14-RELEASE 41 뉴스웨이 0 related

‘신예 국악인 등용문’ 제13회 진도 대한민국 고수대회...12~13일 개최

글자크기
뉴스웨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웨이 노상래 기자]

제13회 진도 대한민국 고수대회가 오는 12~13일 이틀 간 진도향토문화회관 대공연장에서 개최된다.

예선과 본선으로 진행되는 제13회 진도 대한민국 고수대회는 전국단위 경연대회로 전국에서 100여명이 참가한다.

참가자들은 명고부, 일반부, 신인부, 노장부, 학생부 등 고법 5개 부문으로 나누어 경연을 치르며, 신예국악인 경연, 축하공연, 경품행사 등 다양한 공연이 펼쳐진다.

진도 대한민국 고수대회는 국가무형문화재 제59회 판소리 고법 예능 보유자로 지정된 진도군 출신 고법 명인 김득수 선생을 기리고, 전통 예술의 저변을 확대하는 등 신예 국악인의 등용문 역할을 하고 있다.

수상자는 진도군에서 주최하는 진도토요민속여행, 진도 신비의 바닷길 축제 등 공연행사에 특별출연의 기회를 부여하고, 향후 열리는 대회의 심사위원으로 위촉할 수 있다.

수상은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을 비롯해 전라남도지사, 전라남도교육감, 진도군수,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장상 등이며, 총 시상금은 1,500여만 원이다.

군 관계자는 “국악 애호가들과 국악인 학생들이 폭 넓게 경연에 참가해 보배섬 진도의 예술문화만이 갖고 있는 독특한 예술혼을 느끼게 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고 말했다.

한편 보배섬 진도 전통의 문화·예술 콘텐츠를 한자리에서 체험할 수 있는 수준 높은 축제인 ‘2019 진도문화예술제’는 지난 5일 개막해 오는 11월 3일까지 열리고 있다.

호남 노상래 기자 ro1445@

저작권자(c)뉴스웨이(www.newsw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