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442926 1112019100755442926 08 0801001 6.0.22-RELEASE 111 서울경제 42793526 false true false false 1570415499000 1570415510000

KT가 블록체인 기반 할랄 인증 플랫폼을 개발한다

글자크기

재단법인 한국 이슬람교, 비스퀘어랩과 업무협약 체결

연내 플랫폼 개발 완료 목표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T가 블록체인 기술을 무기로 할랄 인증 시장에 진출한다.

7일 KT는 할랄 인증기관인 재단법인 한국이슬람교(KMF) 그리고 블록체인 기술 개발 전문기업 비스퀘어랩과 ‘할랄 인증 Trust 플랫폼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플랫폼은 블록체인 기반으로 운영된다.

할랄은 ‘허용된 것’이라는 뜻의 아랍어로 이슬람 율법에 근거해 무슬림이 먹고 쓸 수 있도록 허용한 제품을 의미한다. 2020년 기준 전 세계 할랄 인구는 19억 명, 전체 시장 규모는 약 4,348조 원에 이를 것으로 추산된다. 우리나라에서도 올해 상반기 기준 300여 개 기업의 1,000여 개 제품이 할랄 인증을 획득했다.

KT는 국내 할랄 시장이 더욱 확장될 것이라고 보고 인증 신뢰성 강화를 위해 할랄 인증 플랫폼을 개발한다. KMF는 기존에 할랄 인증을 문서 형태로 발급해 왔다. 인증 마크도 제품 포장에 표기하는 방식으로 이뤄져 위조 가능성이 존재하고 사후 관리도 어려운 실정이었다. 이에 할랄 인증 과정에 블록체인을 추가해 인증뿐 아니라 사후 관리까지 투명하고 안전하게 처리하겠다는 게 KT의 계획이다.

서비스는 할랄 인증 처리 및 발급, 검증 등 전 과정을 시스템화해 스마트폰 앱이나 웹페이지 형태로 제공하며 개발은 연 내 완료할 예정이다. QR코드 스캔으로 인증 여부를 확인할 수 있고 유통기한, 제품 패키징 등 인증 후 제품 사후 관리도 가능하다.

이동면 KT 미래플랫폼사업부문장은 “할랄 인증 사업을 성공적으로 운영해 새로운 인증 서비스 모델 발굴 등 스마트 트러스트(Trust) 인증 생태계 활성화에 적극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노윤주기자 daisyroh@decenter.kr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