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970784 0722019091254970784 04 0401001 6.0.12-HOTFIX 72 JTBC 0

트럼프, 북에 '체제 보장' 메시지…이후 북미협상 어떻게?

글자크기

볼턴 해고 '결정타'는 북한



[앵커]

워싱턴 특파원 연결해서 얘기를 좀 더 들어보겠습니다. 임종주 특파원, 그동안 탈레반과의 비밀 협상에 대해서 대

통령과 의견 차이가 커서 볼턴을 해고한 것으로 알려졌는데 그보다는 북한 문제가 더 컸다는 이야기군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볼턴이 큰 실수를 몇 개 했다고 했는데, 그중 북한과의 협상을 방해했다는 것을 결정적 이유로 꼽은 것입니다.

리비아 모델 때문에 김정은 위원장이 볼턴과는 아무 것도 안 하겠다고 했다는 얘기도 했습니다.

이 대목은 하노이 2차 북·미정상회담 결렬에 대한 책임론과도 연결됩니다. 잠깐 들어보겠습니다.

[도널드 트럼프/미국 대통령 : 볼턴이 대북 협상에 리비아 모델을 쓴 거예요. 그 후 나온 김정은 위원장의 발언을 나는 비난하지 않습니다. 그는 볼턴과는 아무것도 하지 않으려고 했어요.]

[앵커]

그러니까 트럼프 대통령의 이야기는 리비아 모델에 대해서 북한이 그만큼 거세게 반발을 했다는 거군요.

[기자]

리비아 지도자 카다피는 2003년 핵포기 선언 이후에 우라늄 농축 원심분리기와 핵 원료를 미국 오크리지 국립연구소로 보냈고, 이후 아랍의 봄 때 살해됐습니다.

리비아 모델은 이때 나온 선 핵포기 후 보상, 이른바 빅딜론입니다.

볼턴이 하노이 회담 때 이것을 내밀었다가 결렬을 불렀다는 것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오늘 언급은 적어도 리비아 모델과는 거리를 두겠다는 뜻으로 보입니다.

[앵커]

북한이 그렇게 싫어한 리비아 모델을 트럼프 대통령이 공식적으로 부정했다는 것, 어떤 이제 앞으로 좀 부드럽게 가겠다라는 신호를 공개적으로 보냈다고 볼 수가 있을까요?

[기자]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의 잠재력도 함께 거론했는데, 비핵화를 하면 체제 보장과 경제적 보상을 함께 하겠다는 얘기를 공개적으로 한 것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전임 정부와 차별화 한 대표적인 것이 북핵 문제였고, 그렇다 보니 협상이 순탄치 않을 때 마다 공격을 받아왔는데, 이번에는 재선을 위해 확실히 뭔가 성과를 내고 치적을 쌓겠다는 뜻으로 보입니다.

[앵커]

그러다 보니 결국 북·미 협상에, 앞으로 이루어질 북·미 협상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거라는 예상이 나오고 있는 것 같습니다.

[기자]

워싱턴 조야와 언론은 그 부분에 큰 관심을 두고 있습니다.

일단 북·미간 실무협상이 재개되고, 또 협상의 동력을 이어가는 데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다만 아직까지 트럼프 행정부가 얼마나 유연성을 발휘할 것인지에 대한 구체적 움직임은 없어서 그 부분은 지켜봐야 한다는 견해도 있습니다.

[앵커]

볼턴 보좌관이 경질된 이후에 이제 조총련 기관지죠. 조선신보에서 앞으로 있을 북한과 미국 실무협상에 대한 이야기가 나왔다고 하죠?

[기자]

조총련 기관지 조선신보는 "실무협상이 수뇌회담, 즉 정상회담에서 서명하게 될 합의문에 담아내는 내용을 논의하고 조율하는 과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하노이 회담 때처럼 낡은 각본은 안 된다고도 했습니다.

실무협상에 무게를 두면서 유연성을 발휘해 미국에 진전된 안을 가지고 오라는 압박을 한 것으로 보입니다.

◆ 관련 리포트

"볼턴, 북한에 리비아 모델 언급 큰 실수…카다피 보라"

→ 기사 바로가기 : http://news.jtbc.joins.com/html/302/NB11879302.html

임종주 기자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