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071460 0022019061353071460 04 0402001 6.0.7-RELEASE 2 중앙일보 0

열대과일 리치에 독성물질이?…어린이 31명 집단 사망

글자크기
중앙일보

열대과일 리치.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도 내 열대과일 리치 재배 지역에서 최소 어린이 31명이 집단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인도 보건당국은 리치에 함유된 독성물질이 뇌염을 일으킨 것으로 봤다.

12일(현지시간) 인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북부 인도의 비하르 주 무자파푸르 지역의 병원 두 곳에서 최근 열흘간 급성뇌염증후군(AES) 증세를 보이면서 어린이들이 목숨을 잃었다. 이들 지역은 리치 과수원으로 유명하다.

당국은 어린이들이 대부분 갑자기 혈중 포도당 농도가 급격히 떨어졌다고 설명했다. 최소 40명의 다른 어린이들도 비슷한 증세를 보이며 중환자실에서 치료받고 있다.

관계자들은 이 병이 리치 과일과 관계가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1995년 이후 무자파푸르 마을과 인근 지역에서는 매년 리치가 무르익는 계절인 여름에 사망자가 발생해 왔다. 2014년에는 150명이나 목숨을 잃었다.

2015년에 미국 연구자들은 이 뇌 질환이 리치에서 발견되는 독성물질과 연관이 있을 수 있다고 말했다. 리치에는 포도당 생산을 억제하는 독소인 히포글리신이 들어있다.

방글라데시와 베트남의 리치 재배 지역에서도 신경 질환의 발병이 관찰돼 왔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