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37574 0122019052252637574 08 0803001 6.0.16-HOTFIX 12 전자신문 0

SK텔레콤-대구시-경찰, 빅데이터로 범죄 대응한다

글자크기
전자신문

신용식 SK텔레콤 스마트에너지시티유닛장, 유오재 대구지방경찰청 생활안전과장, 백왕흠 대구광역시 스마트시티과장(왼쪽부터)이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K텔레콤과 대구광역시, 대구지방경찰청이 빅데이터를 활용, 범죄현장에 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손을 맞잡았다.

SK텔레콤과 대구광역시, 대구지방경찰청은 112 신고 정보, 순찰차 이동 정보, 유동인구 데이터 등 '빅데이터 기반 안전사회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SK텔레콤이 참여하는 국토교통부 '스마트시티 국가전략 프로젝트' 일환이다.

SK텔레콤은 대구광역시와 대구지방경찰청, 계명대학교, 비투엔과 도시안전 관련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효율적인 범죄예방 대책을 수립할 예정이다.

폭력, 교통사고 등 112 신고 정보를 신고유형 및 출동시간·발생장소 등으로 분류하고, 순찰차의 이동경로와 배치 위치 등을 분석해 상황별 대처를 돕는다.

또 유동인구 분석 솔루션을 활용, 시내 각 지역 시간별·연령별·성별 인구 분포를 고려한 맞춤형 범죄 예방 대책을 수립할 계획이다.

각 기관은 성공사례를 타 지역에 전파해 경찰청 112 순찰노선 개발 사업과 연계한 전국단위 범죄 대응 역량 강화할 계획이다.

신용식 SK텔레콤 스마트에너지시티유닛장은 “과학적인 데이터 분석 솔루션을 활용해 국민 안전과 생명을 지키는 경찰 업무를 지원하고, 안전한 도시를 만드는데 일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예린기자 yeslin@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