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3312792 0182018021443312792 01 0107001 5.18.1-RELEASE 18 매일경제 0

평창올림픽 폐막식 참석하는 이방카·류옌둥에 정상급 의전 제공될 듯

글자크기
정부는 오는 25일 열리는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식에 참석할 예정인 이방카 트럼프 미국 백악관 선임고문과 류옌둥(劉延東) 중국 국무원 부총리에게 정상급 의전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14일 정가 안팎에 따르면 이방카 선임고문과 류 부총리에 대한 의전은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방한하는 정상급 인사 의전을 위해 조직된 외교부 의전 TF에서 담당할 예정이다.

정부는 이방카와 류옌둥이 미국과 중국을 각각 대표해 방한하는 점, 개막식과 달리 폐막식에는 정상급 인사들이 많이 오지 않아 여력이 있는 점 등을 감안해 두 사람에게 정상급에 준하는 의전을 제공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언론 보도와 우리 정부 발표 등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장녀인 이방카 고문은 미국 대표단의 리더 격이다. 류 부총리도 시진핑(習近平) 국가 주석의 특별대표 자격으로 방한한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