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3 (일)

'나는 솔로' 16기 영숙, 의미심장 저격글 게재 "잠자코 있길…쉴드도 안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정혜원 기자] '나는 솔로' 16기 영숙이 의미심장한 글을 남겼다.

영숙은 1일 자신의 SNS에 "제발 잠자코 있기를. 이젠 더이상 쉴드도 안돼"라는 글을 게재했다.

영숙은 '나는 솔로' 16기 돌싱특집에 출연하고 있다. 영숙은 데이트 도중 귀가하거나, 마음대로 오해하고, 잘못을 인정하지 않는 태도로 논란이 불거진 바 있다. 이에 그는 자신의 SNS를 통해 사과하기도 했다.

또한 영숙은 지난달 28일 상철과 다정하게 어깨동무를 하고 있는 사진을 공개했다. 이에 영숙과 상철이 최종 커플이 된 것인지에도 많은 관심이 모였다. '나는 솔로' 16기 최종 선택은 오는 4일 공개된다.

한편 영숙은 현재 중·고등학교 무용 강사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