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포츠계 사건·사고 소식

‘폭행 물의’ 한규식 전 NC 코치 100경기 출장정지 징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NC 다이노스 앰블럼. NC 다이노스=연합뉴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폭행 사건으로 경찰 조사를 받은 한규식 전 NC 다이노스 코치에게 100경기 출장정지 징계를 내렸다.

17일 KBO는 “상벌위원회는 KBO 규약 제151조 '품위손상행위'에 근거해 한 코치에게 해당 징계를 했다”고 밝혔다.

KBO는 “징계는 한 전 코치가 향후 KBO리그 다른 구단과 계약을 맺고 복귀할 때 적용된다”고 전했다.

앞서 한규식 전 코치는 지난 2일 원정경기가 열리는 대구의 한 주점에서 NC 용덕한 코치를 폭행해 경찰 조사를 받았다.

NC는 한 코치와 계약을 해지했고, KBO는 상벌위원회를 열어 징계 수위를 결정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