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한국인 메이저리거 소식

‘멀티출루’ 최지만, 탬파베이 PS 진출 이끌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일보

탬파베이 최지만. USA투데이스포츠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탬파베이 최지만(30)이 멀티출루하며 팀의 3년 연속 포스트시즌 진출에 기여했다.

최지만은 23일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토론토전에 3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 2타수 무안타 2볼넷 1득점을 기록했다.

7-1로 승리한 탬파베이는 와일드카드 최소 2위를 확보하며 아메리칸리그 15개 팀 중 가장 먼저 포스트시즌 진출을 확정했다. 탬파베이는 현재 94승 59패로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선두를 질주하며 2년 연속 지구 우승에 도전 중이다.

최지만은 1회말 1사 1루 상황에 첫 타석에 나서 상대 선발 줄리안 메이웨더와 풀카운트 접전 끝에 볼넷을 골라냈다. 후속타가 터지지 않아 득점과 연결되진 않았다.

탬파베이가 6득점을 올린 3회말 최지만은 무사 1, 2루 상황에서 볼넷을 얻으며 힘을 보탰다. 최지만은 오스틴 메도스의 3점 홈런으로 홈을 밟아 득점을 올렸다.

이날 2볼넷으로 최지만은 20일 디트로이트전(2볼넷), 22일 토론토전(3볼넷)에 이은 3경기 연속 멀티출루를 달성했다.

최지만은 4회말 무사 3루에서 1루 땅볼, 6회말에는 헛스윙 삼진으로 각각 물러나며 시즌 타율은 0.239에서 0.237(232타수 55안타)로 떨어졌다.

박관규 기자 ace@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