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54257 0182020022958454257 02 0207001 6.1.1-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929194000 1582929486000 WHO 코로나19 세계적 위험 수준 매우 높음 상향 2002292331 related

WHO "코로나19 세계적 위험 `매우 높음` 격상...백신 개발 진척있어"

글자크기
매일경제

[사진 = 연합뉴스]


세계보건기구(WHO)는 28일(현지시간)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자 위험도를 '매우 높음'으로 격상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이날 스위스 제네바 WHO 본부에서 열린 언론 브리핑에서 "지난 며칠 동안 코로나19 확진자와 피해국의 지속적인 증가는 매우 우려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간 WHO는 코로나19의 위험도를 중국의 경우는 '매우 높음'이라고 밝혔으나 전 세계적으로는 '높음'으로 평가했다.

사무총장은 "지난 24시간 동안 중국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29명이라고 보고했는데, 이는 지난 한 달 동안 가장 낮은 수치"라고 전했다.

그러나 "어제 이후 덴마크 등 5개국이 첫 확진자를 보고했는데, 이들 국가의 사례는 모두 이탈리아와 연결돼 있다"며 "이탈리아에서 14개국으로 24건의 사례가 퍼졌다"고 덧붙였다.

그는 "우리가 지금 보고 있는 것은 여러 나라에서 코로나19와 관련돼 있지만, 대부분 접촉이나 집단 등을 여전히 추적할 수 있다는 것"이라며 "이 바이러스가 지역사회에서 자유롭게 퍼지고 있다는 증거는 아직 보고 있지 않다"고 강조했다.

사무총장은 또 코로나19 백신과 치료제 작업에 "진척이 있었다"고 알렸다.

그는 "20개 이상의 백신이 전 세계적으로 개발 중에 있고, 여러 치료법이 임상 시험 중"이라며 "우리는 첫 결과가 몇 주 안에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디지털뉴스국 류영상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