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00551 0182020022758400551 08 0804001 6.1.3-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59757000 1582764368000 대웅제약 코로나19 대응 재택근무 확대 시행 2002271345

`썰렁한 판교` 게임사, 코로나 19에 재택근무·유급휴가 확산

글자크기
매일경제

엔씨소프트 판교 R&D 센터 전경 [사진 제공 : 엔씨소프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산 우려에 주요 게임업체들이 재택근무와 유급휴가 등 특단의 조치를 내놨다.

27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엔씨소프트는 이날부터 다음달 2일까지 전사 유급 특별휴무에 들어간다. 재택근무를 선택하는 기업은 많지만 주말을 제외한 3일 동안 전 임직원에게 유급 휴가를 주는 것은 드문 사례다.

휴가를 마친 뒤에는 기존 오전 7~10시인 유연출근제 시간을 1시간 늘려 오전 11시까지 출근할 수 있도록 했다. 임직원들이 출근길 대중교통을 이용할 때 감염 우려를 줄이기 위해서다. 유연출근시간은 다음달까지 시행한 뒤 연장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다.

또한, 임직원 중 대구·청도 지역이나 중화권을 방문했다면 14일 동안 재택근무를 하도록 하고, 국내외 출장을 당분간 금지하기로 했다. 체온이 37.5도 이상이라면 사옥 출입이 제한된다. 임신부는 특별 보호 조치로 이번 유급 특별휴무와는 별개로 20일의 유급 특별휴가를 주기로 했다.

넷마블은 다음달 2일까지 재택근무에 들어간다. 넷마블컴퍼니 임직원 전체가 대상이며, 소수의 필수 인력만 출근하기로 했다.

넷마블은 이미 임신부 전원을 비롯해 최근 대구·경북지역을 방문한 직원, 코로나 19 의심 증상이 있는 직원들에 대해 재택근무를 시행하고 있다. 재택근무 연장 등 코로나 19 관련 대응은 추후 코로나 19 태스크포스팀(TFT)에서 결정할 예정이다.

넥슨도 다음달 2일까지 재택근무에 들어간다. 네오플, 넥슨지티 등 계열사 임직원도 대상에 포함됐다. 다만 법인이나 지역 상황에 따라 일부 다르게 운영할 수 있도록 했다.

NHN 역시 다음달 2일까지 본사는 물론 플레이뮤지엄 사옥에 입주해 있는 관계사 임직원 전원을 대상으로 원격 근무를 시행하기로 했다. 추후 상황에 따라 연장을 검토한다.

펄어비스는 본사가 있는 안양시에 코로나 19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지난 24일부터 임신부와 취약자 등을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시행해왔다. 이날부터 다음달 2일까지는 업무 특성상 재택근무가 가능한 부서원의 경우 집에서 일할 수 있도록 대상자를 확대했다.

게임업계 중 이번에 재택근무를 가장 먼저 시작한 위메이드는 지난 25일부터 본사와 계열사 임직원 700여 명이 재택근무를 시행하고 있다. 오는 28일까지 재택근무를 이어가되 연장 여부를 검토 중이다.

카카오게임즈는 본사인 카카오와 동일하게 전일부터 전 직원이 원격근무에 돌입했으며, 네오위즈도 전일 재택근무를 시작했다. 재택근무 대상은 900여 명으로 다음달 3일까지 시행한다. 네오위즈는 인사 면접도 화상 시스템으로 대체하거나 일정을 조정하기로 했다.

컴투스와 게임빌도 이날부터 다음달 2일까지 재택근무에 들어가며, 외국계 기업인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코리아는 다음달 2일까지 재택근무를 이어간다.

[디지털뉴스국 배윤경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