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80075 0232020022158280075 03 0304001 6.1.3-RELEASE 23 아시아경제 58359492 false true true false 1582264368000 1582264381000 LG 계열사 구미 공장 대구 직원 재택근무 유급휴가 2002211945 related

삼성·LG, 코로나19 확산에 "국내 출장 자제·회의 최소화"(종합)

글자크기

단체 회식 및 집합 교육 취소

재택근무 조치 등 접촉 최소화

아시아경제

구미국가산업단지 전경.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동우 기자]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심각해지면서 국내외 출장 자제 등 예방 조치를 실시한 것으로 파악된다.


2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VD) 사업부는 이날 오전 이메일 등을 통해 직원들에게 이러한 내용의 공지를 보낸 것으로 전해진다.


국내 및 해외 출장 자제, 단체 회식과 집합 교육 취소, 구미-수원 사업장 간 셔틀버스 운행 중단 등 내용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사업부 회의를 최소화하고, 회의 진행 시 마스크 착용 의무화 조치도 취한다.


반도체를 담당하는 디바이스솔루션(DS) 부문도 대구·경북 지역 출장을 자제하고 회의를 최소화하기로 했다. 경기 화성, 충남 온양ㆍ천안 사업장 간 이동도 금지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밖에도 삼성전자는 서초, 화성 등 일부 사업장에서 코로나19 확진 의심자가 발생해 같은 공간에서 일하던 직원들을 귀가 조치하고 접촉자를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LG전자는 같은날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사업장 간 출장을 자제하도록 권고했다. 특히 대구·경북 지역 출장은 연기하거나 화상회의로 대체하고 있다.


아울러 회사는 해당 지역을 다녀온 인원의 경우 재택근무를 할 수 있도록 조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SK하이닉스는 신입사원이 대구 확진자와 접촉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20일 이천캠퍼스 임직원 800여명을 자가격리 조치했다. 해당 신입사원과 같은날 폐렴증상으로 검사를 받은 또 다른 신입사원은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동우 기자 dwle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