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44669 0012020022058244669 03 0302001 6.1.3-RELEASE 1 경향신문 58359492 false true true false 1582164600000 1582164729000 은행권 코로나19 피해 기업 1360억원 지원 2002201715 related

1월 생산자물가 0.2% 올라···“코로나19로 소비 줄어 돼지고깃값 하락”

글자크기
1월 생산자물가가 농수산물 가격이 오르면서 두 달 연속 오름세를 이어갔다. 코로나19 영향으로 돼지고기 소비가 감소하면서 값도 하락했다.

한국은행이 20일 발표한 1월 생산자물가지수는 103.93(2015년=100)으로 전월 대비 0.2% 올랐다. 분야별로는 축산물 가격이 내려갔으나 농수산물이 크게 뛰면서 전체 농림수산물 생산자물가가 한 달 전보다 3.4% 상승했다.

경향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품목별로는 기온 하락, 일조량 부족으로 인한 생육 부진으로 출하량이 줄면서 피망과 풋고추 값이 각각 114.5%, 104.6% 급등했다. 설 명절을 앞두고 소비량이 많은 가자미(23.7%)와 상대적으로 어획량이 부족했던 냉동 오징어(14.1%) 가격이 올랐다. 반면 아프리카돼지열병 영향과 코로나19 영향으로 돼지고기 소비량이 줄어 생산자물가는 8.6% 내렸다.

공산품 생산자물가는 0.1% 하락했다. 국제유가가 내리며 석탄 및 석유제품이 0.5% 떨어졌고 컴퓨터·전자 및 광학기기 생산자물가도 0.2% 하락했다. 반도체 D램 생산자물가 역시 2.5% 내렸다.

서비스 생산자물가는 한 달 전보다 0.3% 올랐다. 최저임금 인상 등에 건축물 청소 관련 서비스물가가 2.7% 올랐고 휴양콘도도 겨울 성수기 영향으로 10.3% 뛰었다.

안광호 기자 ahn7874@kyunghyang.com

▶ 장도리 | 그림마당 보기

▶ 지금 많이 보는 기사

▶ 댓글 많은 기사

©경향신문( 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