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84365 0252020012357684365 02 0201001 6.0.27-RELEASE 25 조선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762525000 1579762570000 통학 차량서 어린이 2001240331 related

다리 아래로 추락한 통학 차량서 어린이 9명 구한 '의인' 조만호씨

글자크기
어린이집 통학 차량이 다리 아래로 추락한 사고 발생 현장에서 어린이 9명을 구조한 의인(義人) 조만호(61)씨가 '우리동네 시민경찰'로 선정됐다.

23일 경기 김포경찰서에 따르면 일용직 근로자인 조씨는 지난 7일 오후 5시 30분쯤 김포시 통진읍 서암리 한 도로에서 우연히 어린이집 통학 차량과 1t 트럭이 충돌하는 사고를 목격했다. 통학 차량은 충돌 후 3∼4m 높이의 다리 밑 농수로로 추락한 뒤 옆으로 쓰러졌다.

사고 직후 조씨는 지체 없이 농수로로 뛰어들어 통학 차량에 타고 있던 3∼5세 어린이 9명을 한 명씩 구조했다. 당시 비가 내리고 있어 농수로에는 성인 허리까지 잠길 정도로 물이 차 있었다.

조선일보

다리 아래로 추락한 통학차량서 어린이 9명을 구한 조만호씨/경기 김포경찰서 제공


경찰과 119구조대원들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 어린이들은 이미 모두 조씨에게 구조된 상태였다. 어린이들은 사고 당시 모두 안전띠를 매고 있어서 이마가 붓거나 손이 긁히는 등 가벼운 상처만 입었다.

조씨는 경찰에서 "사고 차량이 노란색인 것을 목격하고 어린이 부상이 예상돼 곧바로 현장에 뛰어들었다"며 "사고를 보면 그냥 지나가는 성격이 아니어서 뛰어든 것 같다"고 말했다.

경찰 관계자는 "사고 당시 통학 차량에 타고 있던 교사 2명은 조씨가 아니었다면 큰일 날 뻔했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며 "조씨가 공동체 치안 활동에 큰 공을 세웠다"라고 말했다.

[문유림 인턴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