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67520 0722020011757567520 01 0101001 6.0.27-RELEASE 72 JTBC 0 true false true false 1579261260000 1579261335000 우리공화당 조원진 홍문종 2001181731 related

우리공화당 홍문종-조원진 갈라지나…태극기집회 '따로'

글자크기


[앵커]

친박계 정당이죠. 우리공화당이 둘로 찢어지기 일보 직전입니다. 공동대표를 맡은 홍문종·조원진, 두 의원의 갈등 때문인데, 두 사람은 이번 주말, 이른바 태극기 집회도 따로 열기로 했습니다.

강희연 기자입니다.

[기자]

서울 여의도 우리공화당 당사입니다.

홍문종 대표를 쫓아내야 한단 피켓이 여기저기 붙어있습니다.

당을 공동으로 이끌어온 홍문종·조원진 대표 간 갈등이 수면위로 올라온 결과입니다.

조 대표 측은 홍 대표의 최근 발언을 문제 삼고 있습니다.

홍 대표가 박근혜 전 대통령이 우리공화당이란 명칭을 알려준 사람이 자신이라며 공화당은 박 전 대통령이 자신에게 준 당이라고 했는데, 이 발언이 해당행위라며 홍 대표를 당 윤리위에 제소한 겁니다.

[인지연/우리공화당 수석대변인 : (청년 당원들은) 당의 명칭과 실체가 마치 홍문종 공동대표 자신에게 속해 있다는 소유권을 주장하는 발언을 했다는 내용을 지적했습니다.]

하지만 홍 대표 측은 오히려 자신들이 참을 만큼 참았단 입장입니다.

조 대표가 당을 독단적으로 운영해왔단 겁니다.

홍 대표 측 인사는 "조 대표가 당을 사당화하고 있다"며 "홍 대표를 '꿔다놓은 보릿자루'로 생각한다"고 주장했습니다.

특히 당의 인재영입 과정에서 홍 대표가 완전 배제됐다고도 했습니다.

이 때문에 당장 토요일마다 열어온 이른바 태극기 집회도 내일(18일) 따로 열기로 했습니다.

조 대표 쪽은 부산에서 홍 대표 측은 평소처럼 서울 광화문 프레스센터 앞에서 열 계획입니다.

(영상디자인 : 고결·강아람)

강희연 기자 , 박선호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