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63215 0242019120856763215 03 0306001 6.0.26-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75798279000 1575798285000 related

규제 아랑곳 않는 서울 집값…6년간 상승 신기록 '눈 앞'

글자크기

서울 아파트값 올 11월까지 1.82%↑

수도권 집값도 최장기 신기록 예상

이데일리

*2019년은 1~11월 기준.(단위:%)[KB국민은행 기준]




[이데일리 김기덕 기자] 각종 규제에도 서울 등 수도권 아파트값이 꾸준히 오르며 연간 단위 최장기 상승 기록을 갈아치울 전망이다. 저금리 영향으로 시중에 넘치는 유동성 자금이 주택 공급 부족 우려가 커지는 수도권 주택시장에 몰리는 모양새다.

8일 KB국민은행 월간 주택가격 동향 시계열 자료에 따르면 올들어 11월까지 서울 아파트값은 전년 대비 1.82% 올랐다. 서울 아파트값은 △2014년 1.09% △2015년 5.56% △2016년 4.22% △2017년 5.28% △2018년 13.56%로 5년 연속 올랐다. 남은 한달간 주택시장에 큰 변화가 없다면 올해도 상승으로 마감, 6년 연속 최장기 상승 기록을 세우게 된다.

KB 국민은행에서 관련 통계가 작성되기 시작한 1986년 이후 서울에서 2000년부터 2004년까지 5년간 집값이 연속 상승한 적은 있었지만, 6년 연속으로 오른 적은 지금까지 단 한번도 없었다.

같은 기간 수도권 아파트값도 지난해와 비교해 0.31% 올랐다. 수도권 아파트값 역시 지난 7월부터 11월까지 5개월째 전달 대비 상승폭을 키우고 있다.

최근 5년 간 수도권 아파트값은 △2014년 1.81% △2015년 5.61% △2016년 2.89% △2017년 2.77% △2018년 6.76% 올랐다. 수도권 아파트값이 올해 상승세로 마감하면 1999년에 관련 통계가 작성된 이래 처음으로 6년 연속 가격이 오르는 기록을 세우게 된다.

권대중 명지대 부동산학과 교수는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등 주택시장 규제가 강화 기조가 계속되면서 주택 공급이 줄어들 것이라는 우려에 시중 유동성 자금이 부동산시장에 흘러들어가고 있다”며 “내년에도 올해 보다는 덜하겠지만 상승 기조를 이어갈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