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316559 0722019111656316559 03 0301001 6.0.20-RELEASE 72 JTBC 0 true false true false 1573906320000 1573909096000 related

부동산 직거래…'복비' 아끼려면 따져야 할 것들

글자크기


[앵커]

최근 집값이 오르면서 덩달아 비싸진 게 부동산 중개수수료입니다. 그러다보니 부동산을 끼지 않고 '직거래'를 하는 사람이 늘고 있다고 합니다. 잘만 하면 이른바 '복비'를 아낄 수 있지만, 잘못하면 큰 낭패를 볼 수도 있습니다.

어떤 부분을 조심해야 할 지 이윤석 기자가 알아봤습니다.

[기자]

서울 마포구의 한 아파트 단지입니다.

주민들에게 부동산 중개수수료가 적당한지 물어봤습니다.

[지역 주민 : 금액으로 보면 그 정도의 수고를 하셨다고는 체감상 많이 느껴지지는 않아요.]

부동산 중개수수료는 거래 금액에 따라 0.4%에서 최대 0.9%입니다.

파는 사람과 사는 사람이 각각 내야 합니다.

부동산 직거래는 중개수수료가 없다는 게 장점입니다.

직거래로 세입자를 구하고 있다는 사람을 만나봤습니다.

[최승종/회사원 : 어려운 건 없는 거 같아요. 알리고자 하는 것들을 자세하게 기술하면, 세입자들이 그걸 보고 찾으러 오는 거기 때문에 부동산 중개를 통하지 않고서도 가능합니다.]

부동산 직거래 플랫폼의 규모가 커지면서 가능해진 일입니다.

그러나 안전한 거래를 위해선 관련 절차를 잘 확인해야 합니다.

먼저, 물건을 내놓은 사람이 소유자가 맞는지 인감증명서 등을 확인해야 합니다.

[유광연/부동산 직거래 플랫폼업체 대표 : 등기부등본에 있는 근저당 설정을 잘 파악해야 하고요. 입금할 경우엔 반드시 소유자 명의의 통장으로 입금하는 부분을 꼭 확인해야 합니다.]

관할 시·군·구청에 실거래가를 신고하는 것도 필수입니다.

대출을 받을 경우엔 조건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시중은행 관계자 : 특정 우대금리 항목 같은 경우엔 부동산 중개업자를 통해서 매매계약서를 작성한 경우에만…]

공인중개사들은 사고가 발생할 수 있다는 점을 우려합니다.

[윤상화/한국공인중개사협회 이사 : 돈이 오갈 때 사고에 대비해서 우리가 보증보험 또는 공제를 들어서 처리하는 방법도 있고요. 이런 게 다 중개보수에 들어가는 거죠.]

부동산 직거래는 장점이 많은 만큼, 위험 부담도 있다는 걸 새겨 둬야 합니다.

(영상디자인 : 이정회)

이윤석 기자 , 이학진, 정철원, 김동준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