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961357 0522019091154961357 04 0401001 6.0.12-HOTFIX 52 뉴스핌 35548207

英 노동당 대표 “총선 승리하면 브렉시트 국민투표 재실시”

글자크기
[서울=뉴스핌] 김선미 기자 = 제러미 코빈 영국 노동당 대표가 조기총선이 실시될 경우 유럽연합(EU) 탈퇴 여부를 묻는 국민투표를 다시 실시하겠다는 공약을 내세웠다.

뉴스핌

제러미 코빈 영국 노동당 대표[사진=로이터 뉴스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영국 BBC에 따르면, 코빈 대표는 10일(현지시간) 영국 이스트서식주 브라이튼에서 개최된 노동조합회의(TUC)에서 이같이 약속하며 “우선 (합의 없이 EU를 떠나는) ‘노 딜 브렉시트’를 막는 것이 시급하고 이후 총선을 준비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총선에서 전례 없는 규모의 선거운동을 펼쳐 보리스 존슨 총리가 남은 임기 동안 독주하는 것을 막겠다”고 말했다.

코빈 대표는 과거에도 제2의 브렉시트‘ 국민투표를 실시해야 한다고 재차 주장한 바 있다.

영국 상하원에서 ‘노 딜 브렉시트 방지 법안’이 통과되고 여왕의 재가까지 받았지만 존슨 총리는 ‘무조건 10월 31일에 탈퇴한다’며 EU 측으로부터 브렉시트 연기 거부 등을 유도하는 등 꼼수를 만지작거리고 있다.

존슨 총리는 법안 통과를 막기 위해 조기총선을 요구했으나 하원은 두 번 모두 이를 거부했다.

gong@newspim.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