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777460 0512019071653777460 01 0102001 6.0.10-RELEASE 51 뉴스1 0 popular

靑 "文대통령-5당대표 회동 성사…초당적 협력에 환영"

글자크기

"여야 함께 지혜 모으는 모습에 국민들도 안심할 것"

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2018년 3월 청와대에서 열린 여야 5당 대표 초청 오찬 회동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청와대 페이스북) 2018.3.8/뉴스1 © News1 김명섭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최은지 기자,김세현 기자 =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들간의 오는 18일 회동이 성사된 것과 관련해 "초당적으로 협력한 데 대해 환영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16일 오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어제 대통령께서도 말씀하셨지만 일본 수출규제 문제로 비롯된 우리나라의 상황에 대해 서로 지혜를 모아보자는 차원에서 초당적 협력을 당부하셨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들이 갈구하는 사안이었고 기업에는 자금 지원도 필요할 것"이라며 "여야가 함께 모여서 지혜를 모으는 모습으로도 국민들에게는 어느 정도의 안심할 수 있는 부분이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날(18일 회동) 어떤 이야기가 구체적으로 있을지는 당일에 가서 말씀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여야 5당 사무총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만나 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의 청와대 회동을 오는 18일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2시간동안 진행하기도 합의했다.

청와대 회동에선 일본의 경제보복 조치와 산업에 미치는 영향 등에 대해 정부로부터 보고를 청취하고 여야의 초당적인 협력방안을 논의하는 한편 이외의 현안들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하기로 했다.

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 간 회동은 지난해 3월7일 이후 1년4개월 만이자 문재인 정부들어 2번째다.

전날(15일) 문 대통령은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국회와 정치권의 초당적인 협력도 당부드린다"며 "지금의 경제 상황을 엄중하게 본다면 그럴수록 협력을 서둘러 주실 것을 간곡하게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silverpaper@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