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712741 0722019071253712741 03 0301001 6.0.16-HOTFIX 72 JTBC 0 popular

매각 앞둔 아시아나, 나사 풀렸나…'엔진 하나 끈 채 착륙'

글자크기


[앵커]

오늘(12일) 오후 에어부산 여객기가 비행 중 엔진에 문제가 생겨 엔진 두 개 중 하나를 끄고 착륙했습니다. 다행히 사고는 없었는데, 문제는 어제 아시아나 여객기도 비슷한 일이 있었다는 것입니다. 둘 다 매각을 앞둔 아시아나항공 계열입니다.

박영우 기자입니다.

[기자]

오늘 오후 서울 김포공항을 출발해 제주공항으로 향하던 에어부산 여객기 엔진에 문제가 생겼습니다.

광주 상공을 지날 때쯤 이상을 알리는 경고등이 들어 온 것입니다.

기장은 두 개의 엔진 중 하나를 끈 채 비행해 제주공항에 착륙했습니다.

비행기에는 승객 167명이 타고 있었는데, 다행히 사고는 없었습니다.

고장난 엔진은 비행 하루 전 교체한 새 부품이었습니다.

에어부산 측은 현재 고장이 난 정확한 원인을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어제는 에어부산의 모회사인 아시아나항공 여객기에도 비슷한 일이 있었습니다.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출발한 A380 여객기가 착륙을 앞두고 엔진에 문제가 생긴 것입니다.

4개 엔진 중 하나에서 오일이 급격히 줄어들며 경고등이 켜졌습니다.

기장은 곧바로 관제탑에 상황을 알렸고, 결국 엔진 하나를 끈 채 착륙했습니다.

이틀 연속 여객기 엔진에 결함이 생긴 것은 이례적입니다.

두 비행기 모두 아시아나항공이 정비를 맡았습니다.

박영우, 김지훈 기자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