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75590 0092019062753375590 04 0401001 6.0.14-RELEASE 9 뉴시스 0

[올댓차이나]"화웨이, 중국군과 10건 이상 프로젝트 협력"

글자크기

"인공지능서 무선통신 등 광범위한 공조 진행"...보조금 1조8500억원 받아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이재준 기자 = 중국군과 유착 관계를 의심 받아온 중국 최대 통신장비 업체 화웨이(華爲) 기술의 직원들이 지난 10년 최소한 10건의 연구 프로젝트에서 인민해방군과 협력한 것으로 드러났다.

블룸버그 통신과 뉴스 사이트 홍콩 01 등은 27일 화웨이 직원들이 그간 인공지능에서 무선통신에 이르는 광범위한 프로젝트를 중국군의 다양한 조직과 공동으로 진행했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화웨이 직원들이 중국 중앙군사위원회의 정보 부문에 협조해 인터넷 영상을 추출하고 판별하는가 하면 국방과학기술대학과 함께 위성 영상과 GPS 좌표를 수집하고 분석하는 방법을 탐색하기도 했다고 전했다.

또한 매체는 이미 출간한 간행물과 인터넷에는 화웨이 직원과 중국군 간 협력 프로젝트와 연관한 논문들이 올라와 있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화웨이 기업 커뮤니케이션 조 켈리 부회장은 "종업원이 사사로이 발표하는 연구논문을 파악하지 않고 있다"고 확인을 피하면서 다만 회사 차원에서 인민해방군 관련 기관과 연구개발(R&D) 협력 관계를 맺지는 않고 있다고 언명했다.

켈리 부회장은 "화웨이가 세계 민간규격에 맞는 통신기기의 개발과 생산만 하고 있다"며 "연구개발 제품을 군사용으로 커스터마이징하는 일은 없다"고 강조했다.

미국 정부는 중국군 장교 출신 런정페이(任正非) 회장이 창업한 화웨이가 인민해방군과 밀접한 관계에 있다면서 동맹국 등에 안전보장상 우려를 들어 화웨이 제품을 사용하지 말라고 촉구하고 있다.

화웨이는 상업기밀을 절취하고 중국 당국을 위해 통신망을 감시하며 중국군 정보기관의 자금지원을 받고 있다고 중앙정보국(CIA)과 미국 정부는 주장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는 화웨이에 대해 수출 규제 조치를 가하는 등 전방위적으로 압박을 하고 있다.

화웨이 연례 재무제표에 따르면 최근 10년 동안 중국 정부가 지원한 보조금이 공식적으로만 110억 위안(약 1조85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yjjs@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