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70319 0032019062753370319 02 0201001 6.0.14-RELEASE 3 연합뉴스 0 popular

화재 피해 서울 은명초 내일까지 휴업…부상교사 2명 퇴원

글자크기
연합뉴스

잔불 진화작업 하는 소방관
(서울=연합뉴스) 서울 은평소방서 소방관들이 26일 오후 불이 난 서울 은평구 은명초등학교에서 잔불 진화 작업을 하고 있다. [은평소방서 제공 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26일 오후 불이 났던 서울 은평구 은명초등학교가 피해 수습을 위해 임시 휴업했다.

27일 서울시교육청에 따르면 은명초등학교는 이날부터 28일까지 이틀간 휴업한다.

토요일까지 방과후교실과 돌봄교실도 운영하지 않는다.

은명초등학교에서는 전날 쓰레기 집하장에서 난 불이 학교 건물로 옮겨붙으며 방과후 학습 중이던 학생과 교사, 병설유치원 학생·교사 등 158명이 긴급 대피했다.

이 불로 교사 2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퇴원했다. 불이 난 건물 5층에 있었던 이들은 학생들을 먼저 대피시키느라 미처 대피하지 못해 소방당국에 구조된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서울 은명초 화재 발생
26일 오후 서울 은평구 은명초등학교에서 화재가 발생해 건물이 불타는 모습.[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zitro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