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121206 0532019061553121206 08 0801001 6.0.14-RELEASE 53 노컷뉴스 0

화웨이, 폴더블폰 출시 연기…"접는 스크린 품질 개선 위해"

글자크기
CBS노컷뉴스 최인수 기자

노컷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화웨이가 폴더블 스마트폰 '메이트X'의 출시를 연기했다고 미국 월스트리트저널 등이 현지시간 14일 보도했다.

외신에 따르면, 메이트X의 출시 연기는 부분적으로 폴딩 스크린의 품질 개선을 위한 것이라고 화웨이는 설명했다.

이번 달 출시를 예고했던 화웨이 메이트X는 오는 9월로 출시일이 미뤄졌다.

앞서 삼성전자도 스크린 결함 문제로 올 4월 출시 예정이었던 '갤럭시 폴드'의 출시를 연기한 상태다.

폴더블 스마트폰의 경쟁 관계에 있던 두 회사가 비슷한 문제로 출시를 미루면서 핵심 기술인 접히는 디스플레이 이슈를 얼마나 극복해낼지가 승패의 관건이 될 전망이다.

화웨이는 여기에 미국 정부의 제재 여파로 안드로이드 운영체제와 구글 애플리케이션 탑재 등이 가능할지 미지수인 상황이다. 부품 공급망 문제도 걸림돌이 될 수 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