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072409 0092019061353072409 08 0304001 6.0.5-RELEASE 9 뉴시스 0

샤오미 미9 국내 출시...첫 프리미엄폰 도전

글자크기

14일 미디어 브리핑 행사 진행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이종희 기자 = 중국 샤오미가 국내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에 처음으로 도전장을 내민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샤오미 국내 총판 지모비코리아는 오는 14일 미디어브리핑을 갖고 샤오미 미9의 출시를 알릴 계획이다. 미9은 국내 시장에 처음으로 출시되는 샤오미 프리미엄폰이다.

미9은 올해 2월 공개됐다. 6.4인치 디스플레이 크기에 스냅드래곤 855, 후면 트리플카메라 등을 장착했다. 배터리용량은 3300mAh로, 무선 충전 및 27W 고속 충전을 지원한다. 램은 최대 12GB, 저장용량 최대 256GB이다. 램과 저장용량은 모델에 따라 차이가 있다. 전체적인 사양은 경쟁사 제품인 삼성전자 갤럭시S10, LG전자 V50 등과 유사하다.

사양은 비슷하지만 가격은 저렴하다. 해외 판매 가격은 50~60만원대다. 100만원대인 갤럭시S10, V50과 비교하면 절반에 불과하다. 국내 출고가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지만, 업계는 해외 판매 가격과 큰 차이를 보이지 않을 것으로 예상했다.

샤오미는 '외산폰의 무덤'으로 불리는 국내 시장을 꾸준히 노크하고 있다. 주로 중저가폰 위주의 '가성비' 높은 제품을 선보였다. 지난해 지모비코리아를 통해 홍미노트5와 포코폰F1을, 올해 홍미노트7을 출시한 바 있다.

그동안 출시됐던 제품들이 좋은 반응을 보이면서 프리미엄폰 시장에 진출한 것으로 보인다. 올해 출시한 홍미노트7은 가격경쟁력을 앞세워 첫 달 2만대가 판매됐다.

샤오미 미9은 자급제폰으로만 판매될 예정이다. 홍미노트7과 마찬가지로 롯데 하이마트를 통해 공급된다.

2papers@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