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072241 1102019061353072241 03 0303004 6.0.7-RELEASE 110 조선비즈 0

뉴욕·유럽증시, 미·중 무역전쟁 불확실성 우려에 하락

글자크기
12일(현지 시각) 뉴욕증시는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 불확실성에 대한 우려로 약세를 보였다.

이날 다우 존스 지수는 전장보다 43.68포인트(0.17%) 내린 2만6004.83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5.88포인트(0.20%) 내린 2879.84를 기록했다. 나스닥 지수는 29.85포인트(0.38%) 하락한 7792.72에 장을 마감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이달 말 일본 오사카에서 열리는 주요20개국(G20) 정상회의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을 만날것이라고 했다. 그러나 중국은 아직까지 양국 정상의 회담에 대해 확답을 하지 않고 있다.

또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중국이 무역회담 결렬 전 올해 초 합의한 대로 미국의 요구 사안을 수용하지 않을 경우 합의할 수 없다는 입장을 재차 강조했다.

조선비즈

조선DB



이어 그는 이날 대중 추가 관세 경고까지 언급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과 합의가 이뤄질 것이지만, 합의하지 못할 경우엔 3250억달러의 중국산 수임푸에 추가 관세를 부과할 수 있다고 했다.

미 연방준비제도(Fed)의 금리인하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은 여전한 상황이다. 연준은 오는 18~19일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에서 기준금리를 결정할 예정이다.

투자자들이 연준의 결정을 주시하며 시장을 관망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웨더부시 증권의 마이클 제임스 주식 트레이더는 "투자자들은 다음 주 연준 회의를 앞두고 앞서 나가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고 했다.

이날 유럽증시도 미·중 무역전쟁 불확실성에 하락 마감했다. 범유럽 지수인 스톡스 50 지수는 1.15포인트(0.30%) 내린 379.74에 마감했다. 프랑스 CAC 40 지수는 CAC40지수는 33.53포인트(0.62%) 하락한 5374.92에 장을 마쳤다. 독일 DAX 지수도 40.13포인트(0.33%) 내린 1만2115.68에 거래를 마감했다. 영국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30.83포인트(0.42%) 하락한 7367.62를 기록했다.

이선목 기자(letswin@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