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711855 0112019052652711855 01 0102001 6.0.14-RELEASE 11 머니투데이 0 popular

文대통령 "경주 와서 깜짝 놀랐다"…13층 석탑 방문 현장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김성휘 기자]

머니투데이

【서울=뉴시스】박진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4일 경주 안강읍 옥산리에서 모내기 현장 방문 일정을 마친 후 인근 정혜사지 13층 석탑을 찾아 둘러보고 있다. 2019.05.26. (사진=청와대 제공)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he300]"뿐만 아니라 이 마을은 정혜사지 13층 석탑도 남아있고…"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경북 경주 정혜사지 13층 석탑을 방문한 모습을 청와대가 26일 공개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 24일 경주에 모내기를 함께한 뒤 이 석탑을 둘러봤다. 문 대통령은 앞서 모내기 장소인 옥산마을에서 "저는 오늘 옥산마을에 와 보고 깜짝 놀랐다"고 말하기도 했다.

문 대통령은 "경주가 천년문화의 도시, 그래서 관광도시인 것으로 생각했는데 와서 보니까 농업 비중이 도내에서 가장 높을 정도"라고 했다. 또 "회재 이언적 선생의 옥산서원이 남아있고, 정혜사지 13층 석탑도 남아 있고 그래서 우리 문화재들을 많이 보유하고 있다"고 감탄했다.

정혜사는 통일신라 때 지어져 조선 중기까지는 있었던 걸로 추정된다. 13층짜리 다층 탑은 국내에 드물어 이 석탑의 가치를 높인다.

머니투데이

【서울=뉴시스】박진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4일 경주 안강읍 옥산리에서 모내기 현장 방문 일정을 마친 후 인근 정혜사지 13층 석탑을 찾아 둘러보고 있다. 2019.05.26. (사진=청와대 제공)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성휘 기자 sunnykim@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