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85650 0432019052452685650 04 0401001 6.0.7-RELEASE 43 SBS 0

'737맥스' 보유 中 항공사 13곳 모두 보잉에 소송…미중 갈등 영향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중 무역전쟁 속에 미국 보잉을 상대로 'B-737 맥스' 항공기 운항 중단에 대한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낸 중국 항공사가 13개로 늘어났습니다.

온라인 매체 펑파이는 주위안항공까지 항공기 제작사인 보잉에 소송을 제기해 737 맥스 기종을 보유한 중국 항공사 13개 전부가 소송에 나선 것이라고 24일 보도했습니다.

중국 항공사들이 한꺼번에 소송에 나선 것은 미중 무역협상이 결렬되고 무역전쟁이 격화하는 상황과 관련됐다고 업계에서는 보고 있습니다.

이번 주 앞서 에어차이나(중국국제항공)와 중국남방항공, 중국동방항공 등 3대 국유 항공사가 일제히 소송을 낸 데 이어 다른 항공사들도 잇따라 가세했습니다.

지난 3월 10일 에티오피아항공 737 맥스8 여객기 추락 사고가 일어나자 세계에서 최초로 B-737 맥스8 기종의 운항 중단을 결정한 것도 중국 항공당국이었습니다.

중국에서는 항공사들이 보유한 737 맥스8 기종 96대의 운항이 모두 중단된 상태입니다.

항공사별로는 남방항공의 보유 대수가 24대로 가장 많고, 에어차이나 15대, 하이난항공 11대, 상하이항공 11대, 샤먼항공 10대, 산둥항공 7대, 선전항공 5대, 동방항공 3대 등입니다.

(사진=연합뉴스)

▶PLAY! 뉴스라이프, SBS모바일24
▶[인-잇] 사람과 생각을 잇다
▶네이버 메인에서 SBS뉴스 구독하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