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108602 0092019042652108602 02 0213001 6.0.5-RELEASE 9 뉴시스 0

文, 강원 비전 전략보고회 참석…'평화경제' 구현 의지

글자크기

영화 배우 류준열, 산악인 오은선 등 250여명 참석

지역경제 투어 8번째 행보…기업인과 오찬간담회도

40여명 강원 경제인 참석…최북단 어장 해산물 오찬

뉴시스

【고성(강원)=뉴시스】박진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강원도 고성군 DMZ박물관에서 열린 평화경제 강원 비전 전략보고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9.04.26. pak7130@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홍지은 기자 = 지역경제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행보로 강원도를 찾은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평화경제 강원 비전 전략보고회'에 참석해 평화경제 구현 의지를 내비쳤다.

이번 보고회는 4·27 판문점 선언 1주년을 기념하고 평화와 번영의 대한민국, 강원도를 만들어 가고자 하는 의지를 보여주기 위해 마련됐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강원 고성 DMZ 박물관에서 열린 '평화경제 강원 비전 전략보고회'에 참석에 참석했다. 평화와 생명의 터를 상징적으로 보여주고 동해안 최북단인 군사분계선과 근접한 민통선 내에 위치한 DMZ박물관이 행사 장소로 낙점됐다.

문 대통령은 이날 모두 발언을 통해 지역과 정부가 합쳐 '평화경제, 새로운 100년'을 준비해 장차 도래할 남북 경제협력 공동체의 기틀을 만들어 갈 것을 당부했다.

특히, 평창올림픽을 성공적으로 이끌고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의 물꼬를 튼 강원도민들의 의지와 노력에 감사 인사를 전하며, 강원도가 평화경제의 중심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그러면서 한반도 평화협력 및 경제협력 공동체 조성을 위한 평화의 길, 통일경제특구 조성 등 평화경제에 대한 강원도의 역할이 중요함도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마무리발언을 통해 남과 북이 하나가 되는 길은 정말로 고통스럽고 어려운 길이지만, 가야할 길이고 해 내야만 하는 길임을 강조하며 평창 올림픽 때처럼 강원도민들의 저력을 다시 모아주기를 당부했다.

최문순 강원도지사는 '평화경제 강원 비전' 발표를 이어갔다. 평화경제의 핵심인 강원도의 새 시대를 열어가기 위해, 바닷길·철도길·하늘길 등을 통한 평화관광, 강원평화특별자치도 제도 도입, 강원형 일자리창출 방안 등을 제시했다.

행사에는 정경두 국방부·김연철 통일부·진영 행안부·박양우 문체부 장관 등을 비롯해 지역의 국회의원, 기업인, 실향민, 이산가족, 주민 등 250여 명이 참석했다.

뉴시스

【고성(강원)=뉴시스】박진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강원도 고성군 DMZ박물관에서 열린 평화경제 강원 비전 전략보고회에 참석해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2019.04.26. pak7130@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국제환경보호단체인 그린피스에 꾸준하게 후원을 해온 영화배우 류준열 씨, 2010년 세계 여성 최초 8000미터 14거봉 완등했던 오은선 국립공원 홍보대사도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방문은 지난해 하반기부터 추진 중인 '지역경제투어' 행보 중 하나로 ▲전북 군산(지난해 10월30일) ▲경북 포항(11월8일) ▲경남 창원(12월13일) ▲경남 울산(12월17일) ▲충남 대전(1월24일) ▲부산(2월13일) ▲대구(3월22일)에 이어 여덟 번째 지역 방문이다.

이에 앞서 문 대통령은 강원도 고성의 음식점에서 기업인, 소상공인 등 지역경제인을 만나 현장 목소리를 청취하며 강원경제의 어려움과 애로사항을 경청했다.

오찬 간담회에는 송신근 디피코 대표, 이미옥 한국여성경제인협회 강원지회장, 최돈진 강원아스콘공업협동조합 이사장, 손덕규 고성 거진전통시장 상인회장, 정준화 통일산업개발주식회사 대표 등 강원도 경제인 40여 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문 대통령은 기업인들과 동해안 최북단 저도어장에서 잡은 해산물로 오찬을 함께했다. 특정해역 어로한계선과 북방한계선(NLL) 사이에 있는 저도어장은 피랍 위험성이 높아 한정된 기간(4~12월)에만 입어가 허용된다.

문 대통령은 간담회에서 "강원도가 향후 평화경제를 선도하는 지자체가 되어 주기를 희망하면서, 동해안 관광 활성화, 군사보호 규제완화 등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rediu@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