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022482 0032019042352022482 04 0401001 6.0.14-RELEASE 3 연합뉴스 0

"스리랑카 연쇄 폭발 사망자 310명으로 늘어"

글자크기
연합뉴스

'부활절 폭발'로 참혹하게 파괴된 가톨릭교회 내부. [AFP=연합뉴스]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스리랑카에서 발생한 '부활절 연쇄 폭발 테러' 관련 사망자 수가 310명으로 늘어났다고 AFP통신 등이 23일 보도했다.

현지 경찰 대변인인 루완 구나세케라는 "이번 연쇄 폭발로 인한 사망자 수가 310명으로 늘었고 지금까지 용의자 40명을 체포했다"고 말했다.

스리랑카 당국은 전날 이번 사고와 관련한 사망자 수가 290명이라고 공식 발표한 바 있다.

구나세케라는 "지난 밤사이 다친 이들이 여럿 숨졌다"며 "아직 500여명이 치료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 21일 스리랑카에서는 호텔과 교회 등 전국 8곳에서 동시다발적인 폭발 테러가 발생했다.

스리랑카 정부는 이 테러의 배후로 현지 극단주의 이슬람조직 NTJ(내셔널 타우히트 자마트)를 지목한 상태다.



coo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