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8771554 0352018110948771554 09 0905001 5.18.13-RELEASE 35 한겨레 0

[한 장의 다큐] 알콩달콩 마실축제

글자크기
[한겨레]
한겨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을 햇살과 붉게 물든 단풍 가득한 운동장에서 신나는 마을축제가 열렸다. 지난 3일 서울 마포구 소의초등학교 운동장에서 열린 공덕동 주민들의 ‘2018년 알콩달콩마실축제’다. 공덕하모니합창단 단원 20여명이 주민센터에 모여 갈고 닦은 노래 실력으로 축제의 개막 공연에 나섰다. 구립실버복지관 상상국악단은 난타 공연을 펼쳤고 관내 사찰의 스님과 문하생들은 바라춤 공연으로 잔치의 품격을 높였다. 중년 남성들은 색소폰 연주 실력을 뽐냈다. 마을 주민이라면 남녀노소 누구나 주인공이 되어 함께 하는 축제는 담 높고 문 닫힌 마을의 소통의 장이 되기에 부족함이 없어 보였다.

강재훈 선임기자 khan@hani.co.kr

▶ 한겨레 절친이 되어 주세요! [오늘의 추천 뉴스]
[▶ 블록체인 미디어 : 코인데스크] [신문구독]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