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8136757 0032018101248136757 02 0201001 5.18.16-RELEASE 3 연합뉴스 0

전북 시민단체 "진안군의료원 채용 비리 철저히 수사하라"

글자크기
연합뉴스

"진안군의료원 채용 비리 수사하라"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전북 시민사회단체 '공정수사를 촉구하는 진안군민'가 12일 오전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북경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채용 비리 의혹이 불거진 진안군의료원에 대한 수사를 촉구하고 있다. 2018.10.12 doo@yna.co.kr (끝)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전북 시민사회단체 '공정수사를 촉구하는 진안군민'은 12일 전북경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채용 비리 의혹이 불거진 진안군의료원에 대한 수사를 촉구했다.

단체는 "최근 진안군의료원 채용 비리 사건을 보고 충격을 넘어 착잡한 심경을 감출 수 없다"며 "지역의 수장인 군수가 부당하게 (사건에) 개입했다는 의혹마저 받고 있어 군민은 부끄러울 따름이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군수의 진안군의료원에 대한 부당한 인사개입은 지난해 3월 실시된 감사원 공직 비리 기동점검을 통해 적발됐다"며 "군수는 조카를 4급으로 임용하고 구미에 맞는 인물을 면접위원 자리에 앉히는 등 의혹이 한둘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단체는 "진안군과 군수는 채용 비리 의혹에 대해 공개 사과해야 한다"며 "경찰은 한 점 의혹 없이 공정하고 철저하게 채용 비리를 수사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d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